Contact us

China Is Moving Rapidly Up the Rare Earth Value Chain

13 Sep 2022

Rare earth elements form an integral part of the modern global economy. Rare earth elements play a critical role in developing new industries such as wind power generation, fuel cells, hydrogen storage and rechargeable batteries, as well as the permanent magnets used in electric and hybrid-electric vehicles. 
희토류 원소는 현대 세계 경제의 필수적인 부분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특히, 풍력 발전, 연료 전지, 수소 저장 및 충전 전지와 같은 신산업과 전기 & 하이브리드 자동차에 사용되는 영구 자석을 개발하는 데 사용됩니다.

They are also used as phosphors in many consumer displays and lighting systems and are vital for many defense technologies, including precision-guided munitions, targeting lasers, communications systems, airframes and aerospace engines, radar systems, optical equipment, sonar, and electronic counter measures. 
또한 디스플레이 및 조명 시스템으로도 사용되며 레이저, 통신 시스템, 우주 항공 엔진과 프레임, 레이더 시스템, 광학 장비, 음파탐지기, 등 여러 국방 기술에 필수적으로 사용되기도 합니다.

Of the 17 rare earth elements, neodymium, praseodymium, dysprosium, and terbium are especially in demand, given their use in permanent magnets for electric vehicles and wind turbines. 
17개의 희토류 원소들 중 네오디뮴, 프라세오디뮴, 디스프로슘, 터븀은 전기 자동차와 풍력 터빈의 영구 자석에 사용되기 때문에 특히 수요가 많습니다. 

China aims to transform itself from the largest producer and refiner of rare earth elements to being the world’s major high value-add manufacturer of the clean energy products dependent on rare earth metals and other critical minerals.
중국은 희토류의 최대 생산국이자 정제국에서 희토류 금속과 다른 중요한 광물에 의존하는 청정 에너지 제품의 주요 고부가가치 생산국으로 변모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Late last year, three of the previous six companies were merged to form the China Rare Earth Group Co., an industrial conglomerate that holds almost 70% of China’s annual heavy rare earth production quota. With the latest consolidation, the entire rare earth industry in China (especially upstream and midstream) is now under two mega-conglomerates, one in the north and the other in the south. 
지난해 말, 기존 6개 희토채굴 기업 중 3개 기업이 합병하여 중국의 연간 중희토류 생산량의 70% 정도를 담당하는 중국희토류그룹(China Rare Earth Group Co.)을 출범했습니다. 이 통합으로 인해 중국의 희토류 산업(상류 및 중류)은 북쪽지역과 남쪽지역의 두 개의 거대 기업이 독점을 하게 되었습니다.

As a further measure, the central government has arranged to include two R&D companies in the new consolidated group to strengthen the power of domestic innovation in the rare earth industry. Innovation and technological advancements will define the future product and process innovations of China’s rare earth industry. 
중국중앙정부는 중국 희토류 제품의 규정 정립, 개발과 혁신을 통한 중국 희토류 산업의 발전을 위해 새로 출범한 두 그룹에 R&D 전문 기업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As of now, China is able to produce only about half of the high-performance magnets that go into EVs and wind turbines. Japan and Germany account for the remaining high-performance magnets, with Japan’s Hitachi Metals owning most of the patents for advanced sintered NdFeB magnets. But these figures are likely to change.
이러한 발전을 통해, 현재 일본과 독일이 특허의 대다수를 차지하고 있는 EV와 풍력터빈에 사용되는 고성능 자석 시장에 대한 점유율을 넓혀갈 것으로 예상됩니다.


출처 : https://www.brinknews.com/china-is-moving-rapidly-up-the-rare-earth-value-chain/

법인명: 주식회사 루미엠   |  대표자: 정영석

사업자등록번호: 105-87-98775

주소: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9 성우빌딩 807호


법인명: 주식회사 루미엠  |  대표자: 정영석  |  사업자등록번호: 105-87-98775  |  주소: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9 성우빌딩 807호